HOME / 이달의 책 / 추천도서

추천도서

[남극이 부른다] - 해양과학자의 남극 해저 탐사기

종로서적 2020.08.13 15:49 조회 99


남극이불.png

도서구매남색.png

남극권 중앙 해령 최초의 열수(熱水) 분출구, 열수 생태계를 구성하는 신종 열수 생물, 빙하기‒간빙기 순환 증거 등
 한국해양과학기술원 부설 극지연구소의 책임연구원인 박숭현 박사가 그의 연구팀과 함께 다년 간 발견해낸 성과들이다.
 25년 동안 25회, 우연한 계기로 참여하게 된 온누리호 해양 탐사를 시작으로, 그는 매년 꼬박꼬박 배에 타고 탐사를 나가고 있다.

암석학에서 지질해양학으로, 고해양학으로, 또 중앙 해령으로. 
마치 바다의 조류가 흘러가듯 자연스럽게 관심사를 옮겨온 궤적은, 
돌아보면 어떠한 보이지 않는 손의 인도가 있었던 것만 같다.
 첫 탐사의 회상에서부터 바다와 지구에 얽힌 풍부하고 재미있는 이야기까지. 
그가 반평생의 탐사와 연구를 돌아보며 펴낸 첫 책 『남극이 부른다』에는 이 모든 것이 고스란히 담겨 있다.

“앞으로 과학자가 될지”조차 고민하고 있던 젊은 청년을 평생토록 바다에 매어 놓은 ‘먼 북소리’의 정체는 무엇이었을까? 
저자가 책에서 풀어내는 이야기는 그 자체로 한 폭의 대양과 같다. 
때로는 고요하고 평화로운 태평양처럼, 때로는 사납게 넘실거리는 북극해처럼, 읽는 이의 마음을 쥐락펴락 한다.


다음글 | 다음글이 없습니다.